“안지영 저격했죠?” 논란에 우지윤이 직접 밝힌 입장

6월 19, 2020
						
						

볼빨간사춘기 탈퇴 후 홀로서기에 나선 우지윤이 안지영을 저격한 가사를 썼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가운데, 직접 입장을 밝혔다.

우지윤은 지난 18일 신보 ‘O:circle’을 발매해 가요계 복귀를 알렸다.

하지만 앨범 수록곡 ‘도도’의 가사가 누리꾼들 사이에서 논란이 됐다.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을 저격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된 것.

가사 내용은 이렇다.

끊임없이 원하고/욕심 이성 Side out/넌 날 밀어 버리곤/Set point 그대로 가로채/Tryna Gaslighting(상황을 조작해 타인을 통제하는 행위)/이기적이라 내가/내일이 널 위해 온다며/자기합리화 꽃을 피워/걱정이야 난 너가/다행이야 난 니가

도도의 작사 작곡 모두 우지윤이 한 것을 보면, 그가 누군가를 저격했다는 것을 알 수 있는 가사다.

저격을 한 사람이 안지영이라는 논란이 일자 우지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해명에 나섰다.

우지윤은 “‘도도’는 2019년도에 작업해서 그중 일부를 인스타에 게시했었다. 남은 일부가 메인이 됐다”며 “‘섬’ 역시 작년 여름에 가이드 1절을 완성시킨 곡이다. 지금과 inst 이외에 다른 부분이 전혀 없다”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우지윤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