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위치가…” 하선호 가슴 셀카 사진 사람들 반응

7월 27, 2020
						
						

Mnet 고등래퍼2 하선호(18)가 성인 남성과 찍은 사진이 논란의 중심에 섰다.

지난 24일 하선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요즘 베이비 시팅 하는 94년생 남아”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시했다.

그가 한 남성과 커플티를 입고 과감한 스킨십을 한 채 밝은 미소를 띠고 있는 이 사진이 현재 네티즌들의 갑론을박 대상이 됐다.

이 사진을 접한 대다수의 네티즌들은 “성인과 미성년자가 사귀는 것도 이상한데 가슴을 만지는 포즈는 더욱 충격적”이라며 “주위에서 조언해 주는 사람 한 명 없냐”, “선호 왜 이렇게 됐냐”라며 안타까운 심정을 내비쳤다.

반면 일부 네티즌들은 “서로 동의하고 찍었다면 문제 될 게 없다”라는 의견을 내놓기도 했다. 또한 “SNS는 어디까지나 개인의 자유”라며 논란이 될 문제가 아니라는 반응도 보였다.

이 사진은 현재 삭제되었으며 인스타그램 댓글 기능을 막아놓은 상태다.

한편 하선호는 지난 2018년 Mnet 고등래퍼2와 고등래퍼3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으며 최근에는 래퍼 이영지, 브린과 함께 MBC 힙합걸Z에 출연 중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하선호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 Mnet 고등래퍼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