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XX는 안돼..” 실시간 유명 BJ 갑질 폭로한 여캠

9월 15, 2020
						
						

사과 영상을 올리며 복귀 방송을 한 BJ 세야가 또 다른 논란에 부딪혔다.

지난 14일 세야는 약 두 달여 만에 아프리카TV 생방송을 켜 故 박소은과 관련해 사과 입장을 밝혔다.

이후 해당 사과 영상은 세야의 아프리카TV 방송국에 저장돼 올라왔고 영상에는 많은 댓글이 달렸다. 이중 한 댓글이 세야의 행실을 폭로해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해당 댓글의 작성자는 아프리카TV의 여캠 BJ로 과거 세야와 함께 방송을 했던 사이다. 이 BJ는 실제로 지난 6월 세야, 만만 등과 함께 1박 2일간 함께 방송을 했다.

그는 “이 XX는 방송하면 안 된다”라며 “인성 쓰레기다. 빠지갔을 때 저한테 술 따르라 그러고 술 가져오라 했다”라고 폭로했다.

새로운 폭로 댓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방송이 켜져 있는 상황이었다면 콘셉트로 볼 수 있겠지만 꺼져있었다면 문제가 된다”라고 의견을 내놓았다.

하지만 일부 누리꾼들은 단순히 술을 따르는 게 부당한 갑질이 되지 않는다고 의견을 제시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세야는 방송을 통해 고인과 유족들에게 다시 한번 사과의 뜻을 전했다.

그는 “고인과 2개월 정도 교제했다”라며 “그 친구에게 그런 일이 생긴 지도 모르고 7월 4일 방송해 저도 너무 많이 힘들고 괴로웠다. 그날 해명 방송을 한 걸 너무 후회한다”라고 호소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아프리카TV, BJ세야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