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국민 사기입니다..” 역대급 폭로 터진 어제자 예능 방송

4월 7, 2021
						
						

방송을 통해 일상생활을 공개했던 한 의대생이 심각한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6일 방송된 MBC 예능 ‘아무튼 출근!’에는 의대생 이도원 씨가 출연했다.

이날 이 씨는 의대생이자 아기 엄마라고 자신을 소개하며 바쁜 하루하루를 소개했다.

이 씨는 원래 의사가 꿈이었지만 수능 성적에 맞춰 동국대에 진학했고 이후 연세대로 편입했다가 대기업 회사원이 됐다.

이후 이 씨는 2018년에 결혼을 했고 아기를 낳았다.

그러나 “길에서 병원 간판만 봐도 마음이 뒤숭숭했다”라고 말한 이 씨는 결국 의대에 도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 씨는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고 4개월간 공부해 인하대학교 의대에 합격했다.

그러나 방송이 나간 후 일부 시청자들은 이 씨에게 차가운 시선을 보냈다.

관련 영상의 댓글 창엔 “편입생에게 고액 과외를 하고 자료를 판매하던 사람이다. 자기 것도 아니고 박 모 인터넷 강의 강사 자료를 통째로 팔았다”, “대국민 사기 맞다” 등의 글이 달렸다.

그간 이 씨는 유튜브 방송에서 고액 과외를 했었다는 말을 한 적은 있었으나, 자료 판매 등에 관해선 아직 별다른 입장이 나오지 않았다.

또 일부 누리꾼들은 이 씨에 대한 인신 공격이나 프로그램 취지에 맞지 않는다는 의견을 보내기도 했다. 한 누리꾼은 “자랑하러 나온 일반인이다. 보는내내 거부감 들었다”라고 말했다.

한편 ‘아무튼 출근!’은 다양한 직업을 가진 이들의 밥벌이 현장과 그들의 일상 생활을 엿보는 ‘남의 일터 엿보기’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밤 9시 20분에 방송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MBC ‘아무튼 출근!’, 네이버TV 댓글창